이런 말 저런 말

나름 열심히 포스팅을 하려 했지만 몇 달의 공백이 생겨버렸고, 돌아와 보니 애시당초 몇 명 되지도 않던 구독자들은 다 없어져버렸다. 그리고 이번 주는 새로운 직장에서 적응하느라 더욱 더 포스팅을 하기가 어렵다. 꾸준히 포스팅을 하면 읽을 사람은 있을 듯 하지만, 다 내가 꾸준하지 못했던 탓이다.

새 직장에서의 일의 스케쥴을 보니 꾸준한 포스팅이 더 어려울 듯 싶다. 그래도 시간 날 때마다 포스팅 해야지.

Tagged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